월간 세미나
home
패키지
home
🛠️

정보처리기사 자격증이 분석가로 취업하는데 도움이 되나요?

2021년 12월 19일 XXIT와 데이터리안이 콜라보 진행한 '2021 스트릿 데브우먼 파이터'에 참가한 취업 준비생과 데이터리안 멤버들의 질의 응답 모음입니다.

QnA

Q. 정보처리기사나 sqld, sqlp 등 자격증이 데이터 분석가로 취업하는 데 도움이 될까요?

[선미]
자격증 많이 물어보시는데 서류에서 자격증 본다는 소리는 전혀 못 들었어요. 어차피 코딩 테스트를 보는데 자격증을 볼 필요도 없구요. 코테 통과하고 면접만 잘 보면 됩니다.
자격증에 뭘 가르치는지 디테일하게는 모르지만 코테는 이론적인 내용보다는 문제풀이를 많이 해봤냐의 문제인 것 같아요. 해커랭크나 리트코드, 프로그래머스 등 다양한 플랫폼에 있는 SQL 문제들을 많이 풀어보시면 좋을 것 같아요.
그래서 인프런 강의에서도, 데잇걸즈에서도, 부트 캠프에서도 문제 진짜 많이 풉니다… 학생들이 처음에는 문제 더 풀어주세요 하다가 나중에 가면 도대체 언제까지 문제 풀 거냐 할 때까지 풉니다… 그래도 수업 끝나거나 과정 졸업하시면 다들 그때 그렇게 수업에서 하드 트레이닝 한 것이 도움이 많이 됐다고 하시더라구요.
[민주]
자격증에는 데이터베이스 관련한 이론부터 시작하는 걸로 알고 있는데 실무에서는 그런 거 진짜 몰라도 쿼리만 짤 줄 알면 되거든요
[선미]
저는 데이터베이스 이론도 어느 정도 알고 있으면 도움이 된다… 파 이긴 한데요ㅎㅎ 링크트리에 있는 'SQL 참고도서' 글 안에 데이터 베이스 기초 관련한 책을 하나 추천해놨는데 그런 약간의 교양서 정도 지식만 알고 있어도 괜찮은 것 같습니다.

Q. 데이터 분석은 몇 살까지 일할 수 있는 직업일까요? 40-50대 때는 회사를 차리는 것 아니고선 일할 수 없겠죠? 컴퓨터 베이스에 기술도 계속 발전하니 나이가 들수록 따라가기가 힘들겠다고도 생각이 들었어요.

[선미]
그건 약간 업계에 대한 편견인 것 같아요. 40-50대 남자 개발자들 얼마나 많은데요. 나이 들고 커리어가 길어질수록 더 잘 할 수 있다고 생각해요. 데이터 분석은 기술적인 영역도 중요하지만 도메인에 대한 이해와 노하우가 중요한 영역이라서 경력이 길면 길수록 유연하게 생각하고 비즈니스에 임팩트를 낼 수 있는 분석도 잘 하십니다.
이건 뭐 22살까지만 할 수 있는 엘리트 스포츠 같은 것도 아니고요.. 그냥 다 똑같은 직장인이에요. 저도 오래 일하고 싶습니다ㅎㅎ

Q. 지방 쪽은 학사로 취업하기에는 너무 힘들어요. 다 하나하나 제가 찾아 해야하구... 믿는 건 구글뿐이고 이런 상황 속에서 제가 커리어를 쌓을 수 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선미]
저도 서울에서 공부를 안 해서 공감이 가는 질문이었는데요. 현실적인 조언으로는 정부 지원 프로그램이나 부트 캠프 만이라도 서울에서 공부해 보라고 얘기하고 싶어요. 분석가라는 직업이 사실 서울-판교 이외에 있는 도시가 많지 않은 것 같고요. 직장과 기회가 많은 곳에서 공부하면 아무래도 사람도 많이 만날 수 있고 장점이 많은 것 같아요.
그래도 정 어렵다면 인터넷 커뮤니티를 잘 활용하시면 좋을 것 같은데 이미 잘 활용하고 계시는 것 같고요. 온라인으로 같이 학습하는 모임이나, 실무자들 만날 수 있는 커뮤니티에 들어가거나 정보에 많이 노출되는 환경에 찾아 들어가는 게 중요한 것 같습니다.

Q. 데이터 분석가로 일하는 데에 있어서 어떤 역량이 가장 중요하다고 생각하시는지 궁금합니다. 근래 들어 수학·통계적 지식 부족으로 인한 한계를 체감 중이거든요. 도메인 지식, 수리 통계적 지식, 각종 AI 신기술 지식, 실수하지 않는 꼼꼼함 등 갖춰야 할 게 정말 많다고 느껴집니다. 제가 주니어 데이터 분석가로써 가장 중점적으로 갈고닦아야 할 게 뭘까요?

[선미]
주니어 데이터 분석가로써 가장 중점적으로 갈고닦아야 하는 건 코딩 테스트를 통과할 수 있는 SQL (아주 드물게 파이썬) 실력인 것 같고요. 이외에는… 만약에 프로젝트를 했다면, 그 프로젝트에 대해서 잘 대답할 수 있어야 할 것 같고요. 의외로 프로젝트 했다고 이력서에 적어냈는데 질문을 하면 대답을 잘 못하시는 분들이 많더라고요.
또 만약에 작은 회사에 지원했다면, 그 회사의 프로덕트에 대해 잘 이해하고 애정이 있다는 걸 보인다면 좋아할 것 같습니다! 예를 들어서, 당근마켓에 지원하는데 당근 마켓 한 번도 안 써봤고 여기에서 하고 싶은 것도 없어 보이면 뽑는 사람 입장에서 매력적인 지원자는 아니거든요.
물론... 지원하는 사람 입장에서는 그 회사 하나만 지원하는 것도 아니고 지원서는 여러 군데에 넣어보고 그중에 한 군데에 면접을 보는 것이지만 그걸 티 낼 필요는 없으니까ㅎㅎ 적어도 면접 보거나 서류 쓰기 전에 몇 시간 몇 일 만이라도 서비스를 잘 써보고 그에 대해서 할 말이 있는 상태라면 좋을 것 같아요.
생생한 데이터 분석 현업 이야기 어디가면 더 들을 수 있는지 알고 싶다면,
이보민 데이터 분석가
데이터 분석가, 데이터리안 강의 기획자, 레몬 러버 입니다.

한 달에 한 번, 데이터 분석 소식을 무료로 받아보세요

요즘 분석 소식, 알고는 싶지만 이것저것 챙겨보기에는 바쁘잖아요.
데이터리안 블로그, 유튜브에 업로드 되는 요즘 데이터 분석 소식을 한 번에 받아보세요. * 원할 때 언제든 구독을 취소할 수 있어요. 부담없이 신청하세요!
#데이터분석 #뉴스레터 #매월첫번째화요일

함께 읽어보면 좋은 글

List
Search
이력서, 웹서비스처럼 만들어야 하는 이유 4가지
커리어